노커팅의 인디아 고고 since 2002

CityInfo      Tip      TravelRecord      Photo      Memory     FreeTalk      Music            etc.

 

 About india

  - 개관

  - 역사

  - 정치

  - 문화

  - 음식

  - 종교

  - 대외관계

  - 세계문화유산

 

 인도로 가기전에

  - 여권

  - 비자

  - 항공 스케쥴

  - 배낭 꾸리기

  - 인도관련 서적

  - 인천공항 정보

  - 인도 날씨

  - 환율

  - 인도관련사이트

  

 The others

  - myway freeway

  - 살며 사랑하며

  - 추억속의 종이

  - 인도 사랑방

 

 여행을 떠나기 전에

 당신에게 쓰는 편지

 

Thanks

 

 

 


Photo


 Logged members : 0
 Total 308 articles , The current page is 1/13 Login  
  W ( http://없다.com ) Date : 2006/12/18  Hit : 4245  Recommend : 977   
   Download #1 : indiagogo01.jpg (115.1 KB), Download : 79
 2006 송년회


<송년회 참석기>

왕오천축국전과 동국여지승람에도 보이듯이 예로부터 우리민족은,
"각종모임에는 반드시 불피우고 소 돼지를 잡았고, 고기 타는 연기가 왜와 듕국의 하늘을 덮었으며 밤새 온 마을사람들이 흰옷을 입고 음주가무를 즐겼는데 이를 영고 동맹 무천이라 하였다." 라고 되어있는 바,
목포삼합은 못하여도 최하 상추쌈에 돈피는 먹을수 있겠구나 하고 기대반 입맛반으로 참석하였는데,
행사분위기가 다분히 엘레강스하고 에스콰이어하며 모짜르틱하고 슈베르틱했던 까닭에 가방에 짱박아온 소주댓병과 종이컵, 새우젓과 와르바시는 언제 꺼내야할지 도대체 분간이 안가는 상황이었습니다.  

이미 동물적 감각으로 소주냄새를 파악한 툭툭매니지먼트 사장님은 연신 분위기를 쐬주 흐름으로 반전시키려 나름으로 애를 썼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여 중도에 적당한 핑계를 대고 자리를 뜨셨습니다.
이후 뜻있는 소주 애호가 몇명이 탈석하였고, 이들은 모두 홍대앞 "최후의 포장마차"에서 허리띠 끌러놓고 쐬주를 마시다가 갑자기 쏟아진 폭설에 차량 및 전철이 끊겨, 여인숙을 급조해 만든것으로 보이는 '24시간 불청객 사우나' 남탕 입구에서 널부러진 채로 잠드신 것이 목격되었습니다.

상태 중증인 자칭 미녀군단의 미녀들은 우아한 자태로 케익과 샴페인을 드시며 한미FTA  및 6자회담의 근본해결책을 제시하는등 다양한 식견을 선보이며 하이소사이어티 레벨의 수준을 유감없이 보여주셨습니다.

행사도우미 산사르양과 나갈래양의 룸서비스는 별 다섯개짜리 호텔수준이었고, 특히 국제선 기내서비스를 연상케 했습니다.
    
이하 많은 분들의 모습을 할일없이 바라보다가 쐬주를 마시러 나가려고 눈치껏 요령을 피웠으나,
아뿔싸, 중도 퇴실자는 노래를 한곡씩 하고 나가는 제도가 마련되어 있을 줄이야.
예식장옷 입고 초상집 갔다가 백일집을 거쳐 낚시를 다녀본 적은 있어도 이렇게 황당한 시추에이션은 처음 이었습니다.
    
어쩔수 없이 거의 끝까지 자리를 고수하였습니다. 눈치를 보니 옆 자리들도 저와 많이 틀리지 않았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것은 노래를 못불러도 한곡이면 끝난다는 것이었습니다.
잘 할수 있을때까지 부르기로 했다면 어쩔뻔 했겠습니까.
어디에가서 무슨일이 닥칠지 모르니 노래 한곡씩은 끝까지 외워야 하겠습니다.

내내 분위기가 화기애애 할수있었던 것은 과거 '껌 좀 씹고 침 좀 뱉었던'  그 분의 역할이 컸던것 같습니다.

또한, 술 자리 이후의 상황까지 예상하시어 교수님께서 가져다 주신, 숙취해소에 그만이며 먹고 죽기라도 한다면 무려 3억원이나 준다길래 너나없이 마셔댄 [충주대학교 개발-오리궁뎅이버섯 엑기스]는 압권이었습니다. 한자리에서 두개씩 드신분은 반성하시기 바랍니다.

자리를 나서보니 엄청난 눈이 내리고 있었습니다.
올 들어 처음 내리는 많은 양의 눈이라고 하였습니다.
모쪼록 많은 좋으신 분들을 뵐수 있어서 정말 좋았던 자리였다고 생각합니다.

노커팅양의 많은 발전을 바라며 참석하셨던 많은 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아울러 차후의 모임에 관하여는 술안주의 서민화와 더불어 보다 합리적인 퇴실제도가 마련되어야 할 것입니다.

인디아고고를 찾는 분들에게 각종 영험하신 신들의 가호가 가득하시길 빕니다.



<밑에 첨부하는 사진은 당사자 본인의 초상권을 침해하였거나 말았거나 "무작정 http://없다.com" 의 사주하에 게시되는 것이며, 이후 본 사진 게재로 인한 혼삿길막힘등의 사례에 대해 전적으로 무책임임을 무책임하게도 주장합니다.>

































* nocutting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4-06-07 13:33)
 럽타이  ::  [2006/12/19] 보고싶은 얼굴들... 행복한 얼굴들... 즐거운 시간이었나 봅니다. 아쉽습니다. 꼭 참석했어야 하는건데...
 재희  ::  [2006/12/19] 만나뵈서 반가웠습니다. 분위기 참 좋았구요 진짜 쇠주에 고기구워가며 먹으면 더 좋았을껄 주인장분위기 맞추느라 넘 엘레강스하더군요. 옥의 티...ㅎㅎ 진짜 주인장의 인맥의 폭을 보고 놀랬습니다. 아이에서 노인까지 헉!
언제나 지금같이 따뜻한 마음으로 살아가길.. 내년에는 좋은 소식 많이많이 전해주고~~ 메리크리스마스 & 해피뉴이어~~~~~
 마담  ::  [2006/12/20] 덕분에 좋은 친구들 만나 반갑구 고마웠구,
자네, 그 나이까지는 참 잘살아 왔드만 앞으로 쭈욱 잘 살렴. ㅎㅎ
결론은 노루궁뎅이버섯은 노친네인 내가 먹어야 함에도 불구 맛도 몬봤단 거시다. ㅋㅋ
작년 중국 여행때 구입한 반짝이 옷이 한층 빛나는구료. -_-
 써니  ::  [2006/12/27] 아쉽습니다... 아쉽습니다...
참석치 못해 아쉽습니다... 게다가... 여러분들은 더 아쉬울 것입니다...
진정한 미녀를 보지 못하심이...
(미녀군단... 중증맞음...)
Name Comment

Password
d41d8cd98f   * 스팸방지용-빨간글자만입력
LIST   WRITE   RECOMMEND REPLY   MODIFY   DELETE


308   유벤투스 팀연습에서 호날두를 가볍게 막아버리는 루가니.avi   moos  2018/09/20 0 0
307   서동주 비키니   moos  2018/09/20 0 0
306   뉴올리언스, '前 LAL' 줄리어스 랜들과 2년 1800만$ 합의   moos  2018/09/19 0 1
305   궁디팡팡 베리굿 조현   moos  2018/09/19 0 0
304   심판 조롱 결과   moos  2018/09/19 0 0
303   명당 은 너무 관상 자기복제 느낌나네요   moos  2018/09/18 0 0
302   손흥민 지로나전 선발 출전 하이라이트.avi   moos  2018/09/18 0 0
301   어제밤 100분 토론 1장요약   moos  2018/09/17 0 0
300   애니자막 만들다 빡친 제작자   moos  2018/09/17 0 0
299   신개념 범퍼 [펌]   moos  2018/09/17 0 0
298   아직 끝나지 않았다 (Custody, 2017) 메인 예고편   moos  2018/09/17 0 0
297   너무 졸립다.gif   moos  2018/09/17 0 1
296   쥬라기 공원이 실재한다면 비용은 얼마나 들까   moos  2018/09/17 0 0
295   이니에스타의 마지막 엘클라시코   moos  2018/09/17 0 0
294   사쿠라다 리셋 재밌네요   moos  2018/09/17 0 0
293   평도 좋았고...제가 좋아 하는 장르지만...별로였던 애니...   moos  2018/09/17 0 0
292   아시안 게임 8강전 - 대한민국 2:1 우즈벡 , 사우디 1:1 일본 (전반전)   moos  2018/09/17 0 0
291   홍진호가 유일하게 일등한 대회   moos  2018/09/17 0 0
290   필리핀전 농구잘했는데 mvp는 이승현   moos  2018/09/17 0 0
289   러블리즈 옝잇뷰티 정예인   moos  2018/09/17 0 0
288   인간과 기계의 혼종 by 빨강도깨비   moos  2018/09/17 0 0
287   간지나게 이동하는 백종원   moos  2018/09/17 0 0
286   ‘데드풀2’도 황석희가 맡는다…맛깔 나는 번역 기대 UP   moos  2018/09/17 0 0
285   소가 물에 빠지면..   moos  2018/09/16 0 0
284   4.5초 남겨넣고 자유투 하나 안들어간게..   moos  2018/09/16 0 0

 LIST    1 [2][3][4][5][6][7][8][9][10]..[13] [Next] WRITE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weki

  인디아고고에 게재된 모든 글과 사진은 운영자의 허락없인 함부로 사용할 수 없으며, 무단 사용시 법적 책임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Copyright ⓒ Feb. 28. 2002 Indiagogo All rights reserved.